윌 스미스가 ‘성인용품’으로 착각해 기겁했던 제품

  						  
 								 

유튜버 영국 남자 영상에서는 웃지 못할 황당한 해프닝이 발생했다.

과거 조쉬는 영화 배우 ‘윌 스미스’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영화에서 20대 역할을 맡은 윌 스미스를 위해 조쉬는 한국의 안티에이징 제품을 직접 준비해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때, 한 제품을 본 윌 스미스는 당황스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조쉬가 준비한 제품은 마사지 리프팅 크림 세트, 그 속 함께 들었던 마사지기를 들었는데 이를 본 윌 스미스는 순간 흐뭇한 표정을 지어보였다.

이어 그는 “오 이런거 미국에도 있어요, 제가 그걸 제 얼굴에 갖다 댈 거라 생각한다면 그럴 일은 절대 없을거예요”라며 단호한 반응을 보여 모두에게 웃음을 주었다.

윌 스미스는 한국의 얼굴 마사지기를 성인용품으로 단단히 착각한 것이다.

이에 조쉬는 뷰티 제품이라고 설명했으나 윌 스미스의 단호한 마음은 금방 사그라들지 않았다.

조쉬가 마사지기를 내려놓는 그 순간까지도 윌 스미스는 제품을 얼굴에 절대 대보지 않았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아 진짜 웃기네ㅋㅋㅋㅋㅋ”, “이상하게 쳐다보는게 너무 웃기다”, “나도 같은 생각했는데….”, “뭐야 나만 쓰레기인줄 알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유튜브 영국남자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