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보다 심각한 요즘 초딩들의 군기 잡는 법

  						  
 								 

초등학생들의 군기가 온라인을 달구고 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즘 초등학생들 페메 근황’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에는 2008년 생으로 추정되는 초등학교 6학년의 한 학생이 한 학년 후배인 2009년생 학생에게 보낸 페이스북 메시지가 담겨 있었다.

글에서 08년생 6학년 선배는 일명 ‘똥군기’를 연상하게 하는 과격한 언어를 쏟아냈다.

“선배 페북에 밤 10시 이후에 좋아요 누르는 미친X이 있네?”, “08선배들이 우습냐?’, “09애들 싹 집합할까?”라며 협박의 메시지를 마구 보냈다. 이에 후배는 죄송하다는 답을 보매녀 어쩔줄 몰라했다.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08, 09라길래 당연히 학번인 줄 알았는데 년생이었네”, “요즘 초딩들은 선배 후배 단어를 쓰는구나”라며 어이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몇몇 누리꾼들은 “웃기긴 하지만 이게 진짜라면 심각하게 봐야 하지 않나”라고 말하며 진지하게 우려의 목소리를 내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BC ‘여왕의 교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