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응원 글’에 일부 전공의들 반응

  						  
 								 

문재인 대통령이 페이스북에 올린 글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일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 현장을 지키고 있는 간호사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는 글을 게재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전공의 등 의사들이 떠난 의료현장을 묵묵히 지키고 있는 간호사분들을 위로하며 그 헌신과 노고에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드린다”고 말했다.

해당 글은 의료현장의 간호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현하면서 현재 파업하고 있는 전공의 의사들을 돌려 비판한 것이 아니냐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이에 서연주 대한전공의협의회 부회장은 KBS1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다시금 감정 상태를 악화시켰다. 그 글은 편가르기를 하는 모양새여서 상당히 아쉽다”고 비판했다.

이어 그는 “정부가 보여준 태도에 대해 전공의들의 신뢰가 거의 남아 있지 않다. 정부가 의지와 노력에 대한 신뢰를 회복하라는 요구다”라고 덧붙였다.

해당 소식을 접한 네티즌 사이에서 “편가르기다”, “이간질이 시작됐다”라는 반응과 더불어 “의사들아 부끄러운줄 알아라”, “다시 감정 악화가 아니라 그냥 꼬투리 잡을 건수가 하나 생긴거겠지” 등의 의견도 나왔다.

특히 의사들의 반발이 거세고 있다. 전공의들은 해당 글을 공유하며 비판을 하기도 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뉴스1,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