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두순이 곧 돌아온다” 소식에 안산 주민들 반응

  						  
 								 

오는 12월 조두순이 출소 예정이라 그의 일거수일투족이 화제가 되고 있다.

조두순은 2008년 12월 경기 안산에서 초등학생을 납치해 성폭행 한 혐의로 징역 12년 형을 선고받았다.

그는 출소 후 경기 안산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의 발언에 안산시 주민들은 벌써부터 불안해하고 있다.

안산 주민 A씨는 “대체 범죄자와 같은 동네에서 어떻게 사냐”라며 “이웃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하니 벌써부터 무섭다. 심각하게 이사도 고려 중”이라고 말했다.

또 다른 주민 B씨는 “당장 내년부터 불안해서 아이 학교도 못 보낼거 같다”며 “주변에서 괜찮냐고 물어본다”고 말했다.

안산 모 아파트 거주하는 C씨는 “조두순이 안산에 온다고하니 지금 집값이 떨어지게 생겼다”며 걱정했다.

해당소식을 접한 네티즌의 반응 또한 뜨겁다. “저런 짐승을 못나오게 국민들이 막아야한다”, “정부가 못 잡은 집값을 조두순이 잡겠다”, “안산시민들 불안하게 하지말고 그냥 산에 들어가서 살아라”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또한 안산시도 올해 조씨의 집 주변 길목 등에 방범 카메라 211대를 추가 설치하는 사업을 진행하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서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