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흉가 체험’하던 유튜버가 촬영 중 ‘시신’을 발견했습니다”

  						  
 								 

한 유튜버가 흉가체험을 하던 중 시체를 발견해 충격을 주고 있다.

15일(오늘) 새벽 3시경 20대 유튜버 A씨 등 2명은 강원도 원주시 행구동에 있는 폐가에서 흉가체험을 진행했다.

흉가 체험을 진행하던 중, 한 방에 들어간 이들은 누워 있는 시신 1구를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시신은 40대~60대 남성으로 추정되며 발견 당시 부패가 심해 변색된 상태였다.

경찰은 이에 대해 과학수사팀을 보내 현장을 통제 및 조사 중에 있다.

시신이 발견된 해당 주택은 수년 간 사람이 살지 않았고, A씨는 경찰에 “흉가 체험기를 찍어 동영상 콘텐츠를 제작할 생각이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에 따르면 현재까지 타살 등 범죄 용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이며, 시신의 신원과 사망 사유를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맡길 전망이다.

누리꾼들은 이에 대해 “얼마나 놀랬을까”,”돈벌이 하려다가 평생의 트라우마가 생겼겠네”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