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처음 알려진 북한 코로나 상황..

  						  
 								 

현재 북한이 벌써 코로나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는 이야기가 들리고 있다.

한국일보는 15일 일본 아사히 신문이 북한 코로나 백신에 대해 보도한 바를 알렸다.

아사히 신문에 따르면 북한은 러시아의 코로나19 백신을 사들여 접종을 시작했다.

이전에 러시아는 자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를 세계 최초로 승인했다.

그러면서 아사히 신문은 “북한 상황에 밝은 관계자가 북한이 러시아 백신으로 조선노동당 간부와 당국자를 대상으로 접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어 아사히 신문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은 상태에서 접종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며”북한의 경제를 살리기 위해 접종을 시작한 것 같다”고 전했다.

더불어 “북한이 중국에서 열화상 카메라를 수입하며 코로나19 방역에도 힘쓰는 중이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러나 중국 측은 해당 보도에 “신빙성이 떨어진다”,”가능성이 없진 않지만 확인이 어렵다”는 답변을 냈다.

한편 통일부는 지난 8일 북한에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등을 지원하자는 의견을 보이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우리나라도 좀 어떻게 해봐라”,”백신 확보좀 제대로 해라”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