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최근 들어 가장 좌절스러운 코로나 뉴스가 나왔습니다”

  						  
 								 

2021년 새해가 밝았지만 코로나19 사태는 날이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다.

3차 대유행이 한달 반이라는 시간이 넘도록 진행되고 있는 지금, 다시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1000명을 돌파했다는 소식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4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천20명 늘어 누적 6만4천264명이라고 밝혔다.

전날(657명)보다 363명 늘어나며 지난 1일(1천28명) 이후 사흘 만에 다시 1천명대로 올라섰다.

직전 이틀은 새해 연휴 검사건수 감소 영향 등으로 인해 잠시 1천명 아래로 떨어졌지만 금방 다시 1000명을 넘어섰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985명, 해외유입이 35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전날(641명)보다 344명 많다.

이번 3차 대유행이 지난해 11월 중순부터 본격화한 가운데 환자 증가세는 좀체 꺾이지 않고 있다.

지난달 29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1주일간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1천45명→1천50명→967명→1천28명→820명→657명→1천20명을 나타내며 1천명 안팎을 오르내리고 있다. 100명 이상 신규 확진자는 지난해 11월 8일부터 이날까지 58일째 이어지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