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휘재가 작정하고 폭로한 슈돌 아이들 출연료 수준

  						  
 								 

개그맨 이휘재가 ‘슈퍼맨이 돌아왔다’ 아이들 출연료를 공개했다.

지난 4일 이휘재는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휘재는 과거 출연했던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아이들의 출연료를 언급했다. 이휘재의 말에 따르면, 아이들의 출연료는 ‘0원’이다.

방송에서 DJ 박명수는 이휘재에게 “서언이, 서준이가 본인들이 TV에 나왔던 걸 아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이휘재는 “안다. 가끔 유튜브를 통해 보기도 한다”라며 “나중에 아이들이 커서 ‘아빠 내 출연료는 어딨어?”라고 물을까 봐 걱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서언이와 서준이의 방송 출연료는 어디 있냐”라는 박명수의 질문에 “‘슈돌’에서 밝히지 않은 내용을 하나 밝히겠다. ‘슈돌’은 아이들의 출연료가 없다”라고 대답했다.

그러면서 “그 후에 광고를 찍은 건 통장에 다 모아놨다”라며 “스무 살에 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이휘재는 “서준이는 개그맨, 서언이는 아이돌이 되고 싶어 한다”라며 “서언이는 얌전하진 않은데 진득한 맛이 있다. 서준이는 말을 안 듣는데 개그감이 있다. 웃기는 포인트를 안다”라고 아이들의 근황을 알렸다.

한편 이휘재는 지난 2013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쌍둥이 아들 서언이, 서준이와 함께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뉴스1,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