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좌절스러운 코로나 ‘변종’ 바이러스 소식이 나왔습니다”

  						  
 								 

코로나19 사태가 나아지지 않는 상황에서 ‘변종 바이러스’라는 낙담할만한 소식이 들려왔다.

이에 지난 25일(현지시각) 미국 바이오기업 모더나는 자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과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모더나 백신은 영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각각 발생한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효과를 보였다.

그러나 영국에 비해 남아공 변이 바이러스에는 백신의 효과가 크게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 언론사 등에 따르면 모더나는 미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와 공동 진행한 실험 결과 자사 백신이 변이 바이러스에도 중화항체를 충분히 생성했다고 발표했다.

이전에 알려진 바와 같이 모더나 백신을 2차례 투여할 시 현재까지 알려진 변이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해서도 예방을 기대할 수 있다는 것.

하지만 남아공 바이러스 ‘B.I.351’에 대해선 코로나19와 비교했을 시 1/6 수준의 중화항체를 생성하는 데에 그쳤다.

이에 모더나 측은 “이 정도의 중화항체도 접종자를 변이 바이러스로부터 보호할 수 있는 수준 이상이다”고 주장하면서도”남아공 변이는 면역력이 빠르게 약해질 가능성도 있다”고 설명했다.

누리꾼들은 이에 대해 “그럼 어쩌란 말이냐”,”코로나 대체 언제 끝나나”,”코로나 이전의 삶이 기억이 나지 않는다”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