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알’ 발언 이후 알려진 김새롬의 안타까운 근황..

  						  
 								 

‘그것이 알고싶다’ 발언 이후 논란이 됐던 ‘김새롬’의 근황이 공개됐다.

지난 26일 유튜브 채널 이기자 심플리에 ‘김새롬 단독 전화 연결’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영상에서 유튜버 이기자는 김새롬에게 직접 전화를 걸었다.

김새롬의 목소리는 어두웠으며 쇳소리처럼 갈라졌다.

김새롬은 “제가 지금 너무 많이 힘들어서 지금 얘기를 할 상황이 아니다”라며 “나중에 회사 통해서 다시 연락드리겠습니다. 죄송합니다”라고 전했다.

앞서 김새롬은 지난 23일 GS 홈쇼핑 쇼미더트렌드 생방송 중 “지금 ‘그것이 알고 싶다’ 끝났나요? 지금 그게 중요한게 아니에요”라고 말해 논란이 된 적 있다.

당시 같은 시간에 편성된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양부모의 학대로 숨진 ‘정인이 사건’ 후속편을 방송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발언이 논란이 되자 김새롬은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저 자신에게 많은 실망을 했다. 경솔한 행동을 반성한다”고 사과했다.

또한 GS홈쇼핑 측은 쇼미더트렌드 방송을 잠정 중단시켰다.

한편 해당 사태로 인해 김새롬은 10년째 출연하던 홈쇼핑에서 잠정 하차됐으며, 해당 방송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민원이 접수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사태를 접한 누리꾼들은 “마녀사냥이다”, “또 누군가 죽어야 끝이 나는 거냐”, “밑바닥까지 끌어내려야 속이 풀리냐”등 도가 지나치는 악플에 비난하는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유튜브 채널 ‘이기자 심플리’ 영상 캡처, GS 홈쇼핑 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