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보는 ‘뽀로로’ 영상에 노출된 ’19금 영상’ 장면 수위

  						  
 								 

OTT 플랫폼 서비스 웨이브(wavve)가 최근 아동용 만화와 관련해 논란이 일었다.

지난 29일 웨이브에서는 아동용 만화영화 ‘뽀로로 컴퓨터 왕국 대모험’에 성인물 베드신이 짧은 간격으로 송출됐다.

이에 큰 논란이 일자 지난 30일 웨이브 홈페이지에는 ‘일부 콘텐츠 성인물 노출 사과문 공지’라는 제목의 공지사항이 올라왔다.

해당 공지사항에서 웨이브 측은 “현재 서비스 중인 성인영화 전체를 노출 제한하기로 했다”며 글을 시작했다.

이어 웨이브 측은 “성인영화는 제작사 연출물이며 공급자(CP)가 영상물등급 심의를 받은 후 제공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자극적인 내용이 여과없이 노출되는 문제로 인해 운영방침 개선이 필요하다는 판단을 내렸다”며”추후에는 내부 개선을 통해 사회적으로 유해성이 지나친 성인영화를 배제하겠다”고 주장했다.

더불어 서비스 가이드도 수정할 예정이라며 웨이브 측은 사과문을 마쳤다.

누리꾼들은 이에 대해 “무슨 심의를 다 거쳤는데 애 만화에서 야동이 나오냐”,”제대로 하지도 않았으면서 입터네”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란인 커뮤니티, 웨이브,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