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 다니는 남자 거르세요” 요즘 여대생들이 극혐한다는 인서울 대학

  						  
 								 

한 여성이 커뮤니티에 올린 글이 누리꾼들에게 비난을 사고 있다.

17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는 ‘한남 많은 주요대학 알려줄게’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을 작성한 A씨는 인서울 삼여대 중 한 곳을 다니고 있다고 밝혔다.

여대를 다니는 A씨는 미팅이 자주 들어왔다며 몇 번 해본 경험이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A씨는 미팅을 해본 경험을 바탕으로 남성 권위적인 대학들을 알려줬다.

그 중에 해당되는 대학은 고려대, 한양대, 서울시립대, 홍익대였다.

A씨는 “해당되는 대학이랑 미팅해봤는데 남자애들이 다 권위주의에 찌들었다”며 “대부분 여자 무시하는 분위기였다”고 밝혔다.

또한 A씨는 “케바케이긴한데 개인의 경험도 지표가 될 수 있으니까 말한다. 그 밑 대학은 미팅해본 적 없어서 모른다”며 “그리고 이 네 대학은 약남초~극남초이니까 거르셈”이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각 대학 남성들의 특징을 설명했다.

A씨에 따르면 고려대는 가부장적인 말투가 심하며 한양대는 여자공대생 얼굴 평가가 심했다.

서울시립대는 더치페이 강요를 심하게 하며 홍익대는 허세가 진짜 심하다고 주장했다.

해당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뭐라는거야”, ” 어디서 평가질이야?”, “미팅에서 까였나본데?”등 비난하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