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만원 내기 콜?” 파격적인 제안한 식당 사장님

  						  
 								 

“나랑 1000만원 내기 합시다” 한 사장님의 파격적인 제안이 공개됐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1000만원 내기하자는 배민 사장님’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에는 배달의민족 앱을 이용한 고객의 후기가 실려있었다.

곰탕을 주문했던 한 고객이 “국물에 전분 넣으신 것인지 푹 우려낸 맛 내려고 고생한티만 나는 고기 국물”이라고 후기를 남기면서 별점 한개를 남겼다.

이에 해당 곰탕 사장님이 단 댓글이 화제가 됐다.

사장님은 “나하고 1000만원 내기 합시다”라고 파격적인 제안을 했다.

그러면서 “곰탕 국물이 전분을 푼 것이라면, 냉장고에 넣어서 차갑게 식힐 때에 묵이 안 될 것이고, 진짜 곰탕이라면 묵이 될 것이다”고 했다.

또한 “묵이 안되면 내가 1000만원을 주겠고, 묵이 되면 나에게 1000만원을 달라”며 “빨리 받고 콜해라. 간단하게 1000만원 버는 거다”라고 댓글을 남겼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얼마나 억울했으면 저런 제안을”, “이거 후기 진짜 궁금하다”, “악플다는 애도 웃기지만 사장님도 대처를 그다지 잘한건지 모르겠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게티이미지뱅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