탕수육 시키고 튀었는데도 많은 사람들이 칭찬하고 있는 이유

  						  
 								 

중국집에서 탕수육을 시키고 도망간 한 남자의 사연이 전해졌다.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탕수육 시키고 튀었습니다’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중국집에서 아내랑 식사를 하던 중 군인 3명이 식당에 들어오는 모습을 봤다.

A씨는 한 군인이 “탕수육 맛있겠다”라고 말하는 것을 들었다.

그러나 이들은 돈이 부족했는지 짜장면 3그릇에 군만두 하나만을 주문했다.

이 모습을 가엾게 여긴 A씨는 군인 테이블에 탕수육 대자를 시켜줬다.

그리고 아내와 황급히 식당을 나왔다.

A씨는 “한 번도 본 적 없는 사이지만 꽃다운 청춘에 나라를 지키느라 고생하는데 먹고 싶은거 먹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해당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칭찬합니다”, “정말 복받으실거예요”, “훗날 저 군인들도 옛날 생각하며 군인들에게 탕수육 시켜줄 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