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산물 잘못 먹고 하루 아침에 할머니로 변한 여자

  						  
 								 

하루 아침에 갑자기 할머니로 변해버린 한 여성의 안타까운 사연이 전해졌다.

지난 2008년 베트남 벤쩨에 살고 있는 여성 응웬 티 푸엉(Nguyen Thiphuong)은 해산물을 먹은 후 극심한 알레르기 반응을 겪었다.

당시 응웬은 피부 전체가 빨갛게 부어오르고 밤잠을 설쳤다.

치료가 시급했지만 형편이 어려웠던 응웬은 약국에서 약을 사서 먹는 것으로 버텼다.

며칠이 지나고 응웬은 거울을 보고 깜짝 놀랐다. 거울 속에 웬 할머니가 서 있었기 때문이다.

알레르기로 인해 며칠 만에 탱탱하던 피부는 없었고 깊이 패인 주름과 축 쳐진 피부만이 남아있었다. 응웬으 모습은 마치 할머니 같아 보였다.

심지어 약 부작용으로 치아, 시력, 머리숱까지 전부 할머니처럼 변해버렸다.

응웬은 자신의 모습을 원래대로 돌리기 위해 온 병원을 돌아다녔지만 어느 병원에서도 정확한 원인을 찾아내지 못했다.

실제 응웬의 상태를 최초로 검사한 의사는 “얼굴이 붓고 설사를 하는 것으로 보아 비만세포증에 걸렸을 가능성이 높다”고 진단했다.

한편 응웬의 남편 투옌는 아내의 갑작스러운 변화에 어찌할 줄 몰라했다.

그러나 투옌은 “나는 여전히 내 아내를 사랑한다. 지금 누구보다 힘든 것은 아내일 것”이라며 “외모는 바뀌었지만 난 아내의 얼굴을 사랑한 것이 아니다. 우리의 관계는 달라질 게 없다”고 말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