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님들 비명지르며 도망” 오늘 알려진 애플스토어 대참사 (+영상)

  						  
 								 

홍콩 애플 스토어에서 대참사가 발생했다.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지난달 17일(현지시간) 오후 8시 50대 여성이 쿤통에 위치한 한 애플스토어에서 진열대를 밀치고 제품을 발로 밟는 등 난동을 피웠다.

여성은 현지 애플 매장에서 아이폰 , 맥북 등 2000만원 어치나 부쉈다.

여성이 던진 물건에 맞아 한 직원은 병원에 실려간 것으로 나타났다.

당시 매장에 있던 고객들이 여성이 난동피우는 모습을 촬영했고 세상에 알려지게 됐다.

영상 속 여성은 아이폰과 아이패드, 맥북 을 사정없이 던지며 발로 밟았다. 

여자의 과격한 행동에 매장에 있던 손님들은 도망치듯이 매장을 서둘러 빠져나왔다.

주변에 있던 직원이 말렸지만 여성의 난동은 멈추지 않았다. 결국 경찰이 출동하면서 사태가 일단락됐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그녀는 매장에 있던 40대 여직원의 태도가 맘에 들지 않아 난동을 피웠다.

매장 측은 여성의 난동으로 인해 14만 5000홍콩달러(약2100만원)의 손해를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유튜브 채널 ‘연합뉴스 TV’ 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