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젊은 남자들 사이에서 유행 중인 잘 세우는 법

  						  
 								 

남자에게 있어 정력을 강화시키는 것은 중요하다.

그런데 1분만 투자하면 정력이 좋아질 수 있는 방법이 있다고 한다.

네덜란드의 웜 호프는 기네스 기록은 무려 20개 이상 보유하고 있다.

그는 맨몸으로 히말라야산과 킬리만자로산을 올라가고, 아프리카의 뜨거운 사막에서 물 없이 마라톤을 완주했다.

이렇게 초인적인 신체능력의 비결은 바로 꾸준한 심호흡과 냉수욕이다.

특히 찬물 샤워의 효과는 과학적으로도 밝혀졌다.

네덜란드 암스트레담대 학술의료센터의 연구에 따르면 찬물 샤워를 꾸준히 하면 몸이 아파 결근하는 일이 줄어든다.

또한 러시아의 니콜라이 셰브추크 박사의 논문에 따르면 찬물 샤워는 어떤 항우울증 치료제보다 효과가 좋다.

이 밖에 다양한 정보에 따르면 찬물 샤워가 바이러스와 싸우는 백혈구를 늘려줘 면연력을 강화해 준다.

그리고 혈액순환을 도와주고 남성호르몬을 높여준다.

하지만 무턱대로 찬물로 샤워를 했다가는 심장마비를 일으킬 수 있다.

미지근한 물로 샤워한 후 찬물로 30초~90초 정도 씻어 마무리하는 것이 좋다. 이때의 물 온도는 17도 이하가 좋다.

먼저 심장에서 먼 곳부터 발, 손, 팔, 발목 순으로 찬물로 적시고 머리까지 적신 후에 몸통은 마지막에 찬물로 적시자.

이렇게 샤워가 익숙해지면 냉수욕에 도전하는 것도 좋다. 욕조에 얼음 물을 받아놓고 그 속에서 있는 시간을 점차 늘려보는 것이다.

우리 몸은 찬물에 닿았을 때 항상성을 유지하기 위해 내분비계가 활성화되어 다양한 호르몬을 분비한다.

이 과정을 통해 면역력이 강화되고, 호르몬 분비 촉진을 통해 정력이 강화되는 것이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유튜브 채널 ‘성 연구가 이루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