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들 XX를 넣어서..” 최근 중국에서 대유행 중이라는 미친 음식

  						  
 								 

매우 불결한 방법으로 만드는 중국 음식이 있다.

중국 저장성 둥양시에서 ‘숫총각 달걀’이라 부르는 음식이 인기를 끌고 있다. ‘숫총각 달걀’은 무형문화재로 등록된 상태다.

이 지역 상인들은 달걀을 소변에 삶아 팔고 있는데 10세 미만 남자 어린이의 소변은 특히 약효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주민들은 특히 봄철에 오줌 달걀을 먹으면 한여름 일사병을 방지해 주고 심장을 튼튼히 해준다는 속설을 신봉하고 있다.

또한 관절염이나 류마티스 환자들은 오줌 달걀을 가정상비약으로 보관하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둥양시 초등학교 남자 화장실에는 부모들이 몰려들어 남학생들의 오줌을 수거해간다.

‘숫총각 달걀’은 오줌에 달걀을 푹 삶은 다음 꺼낸 뒤 껍질을 벗겨내고 다시 오줌에 넣어 몇시간 동안 삶아 만들어 진다.

오줌달걀 한개는 1.5위안(약 270원)에 팔린다. 이는 현지 보통 달걀의 2배에 달하는 가격이다.

한편 이 소식을 접한 국내 누리꾼들은 “정말 미개함의 끝판왕이다” “저걸 어떻게 먹나” 하는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