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금은…” 10월 24일 실제로 국내에서 열리는 오징어게임(+장소)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게임’이 연일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 실제로 오징어게임이 열린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많은 누리꾼들이 관심을 가지며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0일 세인트존스호텔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상금을 걸고 ‘세인트 게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달 24일 딱 하루동안 펼쳐지는 게임에서 승리한 최후의 1인에게 500만원을 준다.

세인트 게임은 4가지 게임으로 진행되며, 각 게임에서 탈락자가 발생한다.

첫번째 게임은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이며 두번째 게임은 ‘줄다리기’다.

세번째 게임은 ‘설탕뽑기’, 네번째 게임은 ‘딱지치기’다. 드라마 ‘오징어게임’ 속 게임들을 그대로 가져왔다.

참가 자격은 투숙객과 비투숙객 상관없이 모두 참가 할 수 있다. 그러나 세인트존스호텔 공식 인스타그램 상단 프로필에서 신청서를 작성하거나 대표번호로 유선 예약을 통해 신청해야 한다.

최후 2인이 최종 대결하는 호텔 로비에서 스페셜 게스트 프런트맨의 얼굴이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진행 요원의 안내에 안내에 따르지 않으면 탈락하게 된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세인트존스호텔 홈페이지,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