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페이스북 회사명 변경

  						  
 								 

페이스북이 내부 고발자의 폭로와 뒤이은 정치권, 언론의 비판 공세로 궁지에 몰리자, 사명을 변경하고 대대적인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다.

지난 28일 페이스북 최고경영자 마크 저커버그는 온라인 행사에서 회사 이름을 변경한다고 밝히면서 새로운 로고도 공개했다.

뉴욕타임스의 보도에 따르면 기존 사명 ‘페이스북’에서 ‘메타’로 사명을 변경하고 무한대를 뜻하는 수학 기호 모양의 새로운 회사 로고를 공개했다.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왓츠앱 등 회사의 간판 애플리케이션은 그대로 유지하지만 이제는 ‘메타’란 우산 아래로 들어가게 됐다.

저커버그는 “우리 정체성에 관해 많이 생각해왔다”면서 “오랜 시간 걸쳐 나는 우리가 메타버스 회사로 여겨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메타버스는 현실 세계와 융합된 3차원 가상 세계를 뜻한다. 현실 세계의 확장으로서 경제·사회·문화 활동이 벌어지는 공간을 말하며, 가상현실(VR)·증강현실(AR)이 진화한 개념으로 이해되고 있다.

이는 페이스북이 소셜미디어(SNS) 기업을 넘어 미래 신기술과 새 문명을 선도하는 회사가 되도록 하겠다는 의미였다.

저커버그는 이날 “메타버스가 공상과학소설(SF)처럼 들린다”면서 “이는 스마트폰이 가져온 모바일 인터넷의 계승자이며 미래에는 모바일 기기가 더 이상 초점의 대상이 아닐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여러분은 하나의 세상 또는 하나의 플랫폼에 고정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명 변경은 또 페이스북이 증오 발언과 허위 정보, 극단주의적 사상을 유포하고 10대들의 정신 건강에 해를 끼쳤다는 내부 고발자의 폭로로 불거진 비판 여론과 거리를 두려는 시도로도 해석된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