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처럼..” 현재 SNS 논란 터진 백신접종 포스터 수준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백신 의무접종 정책을 강화하면서 백신을 거부하는 시민들의 움직임도 커지고 있다.

그런 가운데 정부의 백신 정책을 세월호 참사와 비교하는 포스터가 등장해 논란이 되고 있다.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정부의 백신 정책을 비판하는 포스터가 퍼졌다.

해당 포스터에는 “움직이지 말고 대기하세요! 정부를 믿고 접종해 주십시오!”라는 문구가 들어가 있다.

또 “돌이킬 수 없는 재난은 세월호 하나로 족합니다”라고 적혀있다.

정부의 백신 의무접종이 304명의 사망자를 낸 세월호 사건과 비견될만한 참사라는 의미다.

포스터에는 세월호를 연상케 하는 바다 위 배의 모습과 추모의 의미인 노란 리본도 함께 그려져 있다.

해당 포스터를 제작한 곳은 ‘백신의무접종 및 백신패스반대의 모임’이라고 적혀있지만 정확하게 어떤 단체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이건 선 넘는 거 아닌가” “이번 정권한테는 업보일 듯”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