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 아이디어” 5.18 광주진압작전 문서에 남아있던 역대급 전두환 발언

  						  
 								 

1980년 5월 전두환 당시 보안사령관이 이른바 충정작전이라 불린 광주진압작전을 건의한 문서에 ‘Good Idea'(굿 아이디어)라고 발언한 사실이 확인됐다.

아울러 당시 ‘진돗개 하나’ 발령 조치가 공수부대에도 하달된 사실도 추가로 드러났다.

5.18 민주화운동진상규명조사위원회(위원장 송선태. 이하 위원회)는 27일 출범 2주년 기념 대국민 보고회를 온라인으로 열고 이런 내용이 포함된 중간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위원회는 “발포명령체계의 실체와 전두환 당시 보안사령관의 자위권발동과 광주진압작전 관여 사실을 밝혀가고 있다”면서 “군기록, 경찰기록 등에 대한 보다 정밀한 확인 분석을 통해 그동안 쟁점으로 남아 있던 전두환의 자위권 발동 관여, 발포명령 체계의 실체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위원회는 “2군사령부 작성 문건인 ‘광주구너 충정작전 간 군 지시 및 조치사항’에는 1980년 5월 23일 진종채 2군사령관이 충정작전(광주재진입작전)을 건의한 문서에 ‘각하께서 ‘Good Idea’라고 발언한 사실이 기재돼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런 사실이 광주진압작전의 최종, 실직적인 승인권자가 전두환 보안사령관이라는 대다수 국민의 추정적 의혹 수준을 넘어 움직일 수 없는 결정적 증거에 이를 수 있도록 내년 5월까지 역사적 진실에 준하는 추가 조사 결과를 내놓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위원회는 1980년 5월 21일 ‘진돗개하나’ 발령조치가 공수부대에도 하달된 사실도 새롭게 찾아낸 자료에서 확인했다고 밝혔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