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들 단체로..” 새해부터 레전드 갱신한 한문철TV 아반떼 대참사

  						  
 								 

매번 레전드를 갱신하고 있는 유튜브 ‘한문철TV’에서 역대급 제보 영상이 등장했다.

달리는 자동차 트렁크에 매달려 가는 20대 여성들을 포착한 영상이 소개됐다.

3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한 손은 트렁크 뚜껑을 잡고 한 손을 둘이서 팔짱을 끼고 있던 여자분들.. 차에서 떨어져 나가면 어쩌시려고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제보자에 의하면 해당 영상은 지난달 31일 스마트폰으로 촬영된 것이다. 제보자는 옆 차선에서 주행 중인 아반떼 차량에 여성 두 명이 위태로운 모습으로 차량에 타고 있는 것을 목격하고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차량에는 총 7명이 타고 있었으며 자리에 앉지 못한 두 여성이 트렁크에 서서 가게 된 것으로 추측했다.

제보자는 “당시 아반떼 운전자는 시속 30~40km로 운전했다”며 “트렁크에 타고 있던 여성들은 한 손으로는 트렁크 뚜껑을 잡고 또 다른 한 손은 서로 팔짱을 끼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처음에 왜 따라오냐고 욕을 하길래 미성년자 음주운전인 줄 알았다”며 “이들의 나이는 미성년자가 아니라 20~22세 성인이었다”고 전했다.

결국 아반떼 운전자는 경찰에 인계됐고 안전운전 불이행 위험 운전 등으로 벌금 조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유튜브 ‘한문철TV’, 연합뉴스, SBS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