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천안 데이트폭력 여친 살.인.범 27세 조현진 신상 공개

  						  
 								 

이별을 통보한 여성을 흉기로 살해한 혐의를 받는 조현진(27)의 신상이 19일 공개됐다.

충남경찰청은 이날 외부 전문가 등 7명이 참여하는 신상공개심의위원회를 열어 조현진의 신상 공개를 결정했다.

조현진은 당시 여자친구 A씨의 원룸에는 딸을 보기 위해 방문했던 A씨 어머니도 있었다.

이제 조현진은 집을 찾아오자마자 “어머니가 있으니 화장실로 가서 얘기하자”며 A씨를 데려간 뒤 문은 잠근 후 범행을 저질렀다.

이 과정에서 A씨가 거듭 “헤어지자”고 하자 조현진은 편의점에서 미리 구입한 흉기로 A씨의 복부 등을 수차례 찔렀다. 이후 조현진은 딸의 비명 소리를 듣고 화장실 문을 두드리는 A씨 모친을 밀친 뒤 현장에서 도주했다.

경찰은 조현진의 혐의 사실에 대한 증거가 충분하고 범행이 잔인한 점 등을 고려해 신상을 공개한다고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조현진 가족이나 주변인을 SNS 등에 공개하면 형사처벌 될 수 있다”며 “조현진 지인에 대한 2차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피해방지팀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