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발생한 서울 강서구 20대 여성 ‘3m’ 싱크홀 추락 사태 (+사진)

  						  
 								 

서울 강서구 마곡동 건설 현장 옆 인도에서 20대 여성이 싱크홀에 빠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4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지난 23일 밤 8시 서울 강서구 마곡동 한 건설 현장 옆 인도를 걷던 20대 여성이 가로 0.5m, 세로 1.5m, 깊이 3m의 싱크홀에 그대로 추락했다.

싱크홀에 빠진 여성은 팔과 다리 등을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시, 소방 당국은 건설 현장 공사로 인해 인도 아래에 공동화 현상으로 인해 싱크홀이 생긴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현재 정확한 발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23일 오후 12시 5분 서울 종로구 종로5가역 인근 도로에서도 싱크홀이 발생해 관계자들이 복구 작업에 나서는 일이 있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