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올림픽 한국 공식 계정에 올라온 일본 선수 사진 논란 (+캡쳐)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운영하는 올림픽 공식 한국어 계정 SNS에 일본 피겨스케이팅 선수의 사진이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7일 올림픽 공식 한국어 계정 인스타그램에 “하뉴 유즈루 선수 드디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첫 훈련”이라는 글과 함께 선수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일본 계정인 줄 알았다” “한국 계정이니 한국 선수들 사진 올려달라” 등의 댓글을 달며 뜬금없다는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특히 한 누리꾼은 “평창올림픽 때 한국 공식 올림픽 계정으로 하뉴 선수 ‘덕질’ 포스팅해서 논란 있었던 같은데 한국 계정인 만큼 한국 선수들에 대한 포스팅에 더 집중했으면 좋겠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하뉴에게 쏟아진 관심을 고려한 게시물일지라도 누리꾼들은 베이징올림픽에 참가한 한국 피겨스케이팅 선수들보다 먼저 올라온 일본 선수의 사진에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특히 하뉴는 한국 피켜스케이팅 남자 싱글 간판인 차준환과 라이벌 관계이기도 하다. 차준환은 오랜 시간 브라이언 오서 코치 밑에서 하뉴와 함께 훈련해왔다.

오서 코치는 이번 대회에서 차준환의 점담 지도자로 나섰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인스타그램 ‘olymp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