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터졌는데 뉴스에 안나온 전북 조폭 대규모 패싸움 (+CCTV)

  						  
 								 

전북 익산시 조폭 패싸움 장면을 담은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되고 있다.

익산시를 무대로 활동하는 A파와 B파의 조직원 30여 명이 지난 6일 오전 2시 10분쯤 익산시 동산동의 한 장례식장 앞에서 각목 등을 들고 패싸움을 벌였다.

그 장면이 인근 건물 CCTV에 고스란히 찍혔다. 이에 시민들에게 받은 제보 영상을 뉴스1과 MBN 등이 10일 공개했다.

영상에는 검은색 승용차 여러 대가 도로 위에 멈춰서는 모습, 차에서 내린 남성 30여 명이 도로 한폭판과 인도 등지에서 뒤엉켜 싸움을 벌이는 모습이 담겼다.

패싸움을 벌인 지 몇 분 뒤 조폭들은 다시 차를 타고 사라졌다. 경찰차가 현장에 도착했지만 조폭들은 이미 떠난 후였다.

숨진 A파 조직원의 장례식에 조문을 갔다가 ‘인사를 똑바로 안 한다’는 이유로 시비가 붙어 패싸움이 벌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시비가 걸린 지 몇 시간 뒤 각자 세력을 불러 단체로 싸움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뉴스1, 연합뉴스, MBN뉴스, 영화 ‘비열한 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