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훈계 논란 터진 ‘보배드림 아우디 선생님 사건'(+사진, 문자 내용)

  						  
 								 

한 운전자가 어이없는 이유로 아우디 운전자에게 일방적으로 혼난 일이 발생했다.

지난 17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아우디 차주에게 주차문제로 혼났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본인을 “30대 SM6 차주”라고 소개하며 “오피스텔 거주 중인데 원래 주차공간이 좁긴 해도 이웃들과 갈등이 있었던 적은 없었다. 그런데 어제도 평소처럼 주차장에 주차하고 아침에 이런 문자가 와있었다”라고 문자 내용을 공개했다.

글쓴이 차량 옆 아우디 차주로 보이는 사람이 “아무리 남 생각 안 하신다해도 차를 이렇게 대면 어떻게 하십니까? 제가 그 옆으로 타려해도 들고 있는 커피도 다 쏟아지고 타기가 어렵습니다. 일단 이 사진 관리사무소 보내 공지요청하겠습니다. 옆의 차 차주입니다”라며 두 차량 간 공간이 좁은 사진을 찍어보냈다.

그러면서 “제 차가 먼저 들어왔다는 CCTV 요청하고 명확한 사과나 재발방지 약속 없을 시 공지방법 찾아 실행하겠습니다”라며 “제가 운전석쪽으로 탈 수도 문을 열 수도 없도록 해놓으시고, 사진 못 보셨냐”라고 했다.

이에 글쓴이는 “라인 안에 차를 주차했고 제 쪽이 오히려 더 라인이랑 멀리 떨어져 있는 거 같은데”라며 “관리사무소에 말씀하시는 건 아무 상관이 없구요~ 알아서 하세요 잘 알지도 못하는 분이 무개념이라고 말씀하신 거 자체가 좀 무례하다”라고 답장했다.

글쓴이는 ‘애초부터 주차를 잘못한 사람이 당신이지 않느냐’라는 주장이고 아우디 차주는 ‘당신이 무개념 주차다. 내 차가 먼저 들어왔다’라고 주장을 펼치며 보배드림에서 논란 중이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라인 잘 지켰으면 애초부터 괜찮았을 일을 적반하장 대단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