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중국인들이 한국 연예인 이용해 새롭게 만든 돈벌이 수단

  						  
 								 

최근 중국인들의 새로운 수익 구조라는 것이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중국, 새로운 돈벌이 수단(창조 경제)’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최근 중국인들이 유튜브에 표절곡을 원작자 등록하는 식으로 원곡자들인 한국 가수들의 저작권을 빼앗아가고 있다”고 밝혔다.

또 “수익 다 가져가는 건 물론이고 원곡자들이 올린 영상까지 짤리는 중”이라며 심각한 상황임을 알렸다.

그러면서 “프리스타일과 윤하는 상황을 인지하고 대응하기 시작한 상태고 윤건에게는 팬들이 제보했다고 함”이라며 중국을 가만두지 않겠다는 투지에 불타올랐다.

글쓴이는 “유튜브로 옛날 노래들 추억여행하는 덬들은 유심히 찾아봐 주길 바래”라고 말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