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윤석열 대통령 취임하자마자 곧바로 서명한 1호 안건 (+추가)

  						  
 								 

오늘(10일) 윤석열 대통령이 제 20대 대통령 취임식을 가졌다.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20대 대통령 취임식을 마친 윤 대통령은, 같은날 낮 12시 30분경 용산청사 5층에 마련된 임시집무실에서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그는 서울 용산 대통령집무실에서 1호 안건으로 국회에 낼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임명 동의안에 서명했다.

이어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이종섭 국방부 장관, 한화진 환경부 장관,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 등 7명을 공식 임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들은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보고서가 채택된 후보자들로, 이날 오전 김부겸 국무총리의 제청을 받아 일괄 임명된 것으로 알려졌다.

7명의 장관은 윤 대통령의 결재와 함께 임기가 시작됐다.

윤 대통령은 이밖에 김대기 비서실장과 5수석,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김용현 경호처장 등 대통령실 정무직과 각 부처 차관에 대한 임명도 단행했다.

윤 대통령은 결재를 한 뒤 “고생 많으셨다”라며 참모들을 격려했다.

김 비서실장은 “하늘에 무지개까지 떠서 대한민국 다 잘될 것”이라고 했으며, 윤 대통령은 “열심히 해야죠”라고 답했다.

이어 김 비서실장이 “자유를 소재로 한 취임사는 아주 좋았던 것 같다. 예상보다 훨씬 더 박수가 많이 나온 것 같다”라며 웃어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