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머리를.. SNS에 퍼지고 있는 길거리 커플 이상 행동

  						  
 								 

남자친구와의 이별을 막기 위해 무릎을 꿇은 여자가 있다.

최근 한 중국 온라인 커뮤니티 사오스타에는 남자친구에게 헤어지지 말자고 매달리는 여성의 사진이 소개됐다.

이 사건은 중국의 한 공원 구석에서 일어난 일로, 여성은 남자친구에게 무릎까지 꿇어가며 헤어지지 말자고 애원했다.

그는 차가운 아스팔트 바닥에 무릎을 꿇었다.

당시 여성은 남자친구에게 “제발 헤어지지 말자“라고 울부짖으며 말했다.

그는 남자친구의 다리를 붙잡아도 보았으며 소리를 지르고 애원도 해봤다.

무릎까지 꿇으며 간절히 빌어도 보았지만, 굳게 닫힌 남성의 마음은 열리지 않았다.

남성은 하염없이 울고만 있는 여자친구를 보며 머리카락을 쓰다듬어줬다.

그러나 그 뿐이었다. 남성은 다시 매달리려는 여성의 손길을 뿌리치고 떠나버렸다.

해당 장면은 현재 국내외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진 상태.

이들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건지 정확히 알려진 바는 없으나, 누리꾼들은 “너무 안타깝다”, “무릎까지 꿇다니”, “생생한 이별 장면이네”, “안타깝네요” 등 안타깝다는 반응을 보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중국 온라인 미디어 사오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