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팀K리그’ 해리케인에게 사인 받은 아이린 인스타 상황 (+반응)

  						  
 								 

모델 아이린이 토트넘 홋스퍼의 해리 케인에게 사인을 받았다.

14일 아이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토트넘 홋스퍼 특별한 경험을 하게 해줘서 정말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아이린은 토트넘 홋스퍼의 유니폼을 입고 해리 케인에게 사인을 받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아이린은 토트넘 홋스퍼의 하얀색 유니폼을 입고 직접 해리 케인을 찾았다.

그는 어깨를 살짝 집고 유니폼 등에 사인을 받았다. 아이린은 행복 가득한 표정을 머금었다.

이날 토트넘 홋스퍼는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K리그 올스타 팀과 친선경기를 치뤘다.

토트넘은 손흥민과 케인의 멀티골로 6-3 대승을 거뒀다.

아이린의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우와 너무 부러워요”, “해리케인한테 사인을 받다니”, “나도 사인 받고 싶다”, “아이린님 행복해 보여요”, “짱이다”, “둘 다 멋지다”등의 댓글을 남겼다.

한편 아이린은 SBS 축구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 중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아이린 인스타그램,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