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미성년자 렌터카 유턴 대참사 사고 상황 (+영상)

  						  
 								 

광주 광산구 도심 도로에서 흰색 승용차와 SUV 차량이 충돌해 3명이 사망하고 2명이 부상을 당하는 대형 참사가 발생했다.

14일 광주 광산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9분쯤, 광주 광산구 신가동 편도 4차로 도로 중앙 부근에서 승용차와 SUV 차량 간 교통사고가 일어났다.

사고로 인해 승용차에 탄 A(21), B(21), C(19) 씨가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이송 당시 이들은 모두 심정지 상태였다.

사망자 3명이 탔던 승용차는 렌터카로 사망자 중 고교생이 빌렸던 차량인 것으로 조사됐다. 고교생은 운전면허를 소유하고 있어 정상적으로 차를 빌린 것으로 확인됐다. 사고 당시 탑승자들이 모두 차 밖으로 튕겨져 나와 운전자는 아직 특정 되지 않았다.

SUV에 타고 있던 2명은 부상을 입고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주유소에서 도로 중앙부로 진입하려던 승용차와 직진하던 SUV가 충돌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