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문철TV 레전드 갱신 자전거 아줌마 사고 후 소름끼치는 태도 (+영상)

  						  
 								 

인천광역시 중구에서 한 아줌마가 미숙한 자전거 운전 실력으로 도로 가장자리로 가다가 인도로 올라서다가 턱에 걸려 넘어졌는데 뒤에 오던 차량이 위협운전을 해서 넘어졌다고 주장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6월 25일 인천광역시 중구 운남동에서 자전거를 탄 아줌마가 혼자 턱에 걸려 넘어진 사고가 일어났다. 그러나 자전거를 탄 아줌마는 뒤따라오던 차량이 위협운전을 해서 넘어졌다고 주장했다.

28일 유튜브 ‘한문철TV’에 ‘자전거 탄 아주머니 혼자 넘어졌는데 괜찮냐고 여쭤봤다가 가해자로 몰릴 상황 제가 위협을 했다고 합니다’라는 제목의 CCTV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 속에서 아줌마는 위태로운 운전 실력으로 자전거를 타고 도로 가장자리로 가고 있다. 제보자 차량은 뒤에서 경적도 울리지 않고 서행 중 아줌마가 인도 턱에 걸려서 넘어졌다.

이후 제보자는 가까운 곳에 차를 대고 “넘어지시는 것을 봤다. 괜찮냐고 여쭤보니 발목이 좀 아프다고 했지만 인도로 올라가려다 혼자 넘어진 거니 신경 쓰지 말고 가라고 하셨다. 집을 여쭤보니 근처라 자전거 끌고 혼자 가셨다”고 전했다.

그러나 이후 지구대에서 아줌마는 “차를 피하려다가 넘어져 입원했다”고 연락이 왔다고 제보자는 밝혔다. 또 차가 위협을 가해 넘어져 다쳤다고 했다고 했다.

한문철 변호사는 “자동차의 잘못이 전혀 없다는 의견”이라고 판단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유튜브 ‘한문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