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이 사랑에 빠져서 SNS에 티낼 때 (+동료의 눈물겨운 쉴드)

  						  
 								 

아이돌이라고 사랑 앞에 별 수 있나.

도무지 숨길래야 숨겨지지 않던 하이라이트(당시 비스트) 멤버 용준형의 과거 연애사가 다시금 주목 받고 있다.

지난 2011년 6월 당시 용준형은 카라 멤버 구하라와 한달 전부터 풋풋한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는 사실을 공식 인정한 바 있다.

이와 동시에 ‘매의 눈’을 가진 누리꾼들은 과거 용준형이 구하라와의 열애를 은근슬쩍 암시하는 글을 남겼다고 주장하며 그의 SNS의 글을 증거로 제시했다.

열애를 공개하기 두 달 전인 4월 초, 그는 누군가를 짝사랑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

그리고 4월 말, 짝사랑의 분위기가 뭔가 바뀌었다.

용준형은 “끝나지 않을 것만 같은 하루. 도와줘서 고맙다고!”라는 글을 올렸다.

도와준 주체가 누구인지는 명시되어 있지 않지만 시기상 구하라였을 것이라는 추측이 제기됐다.

또한 그는 같은 시기 “보통 뒷모습이 아름다운 여자는 그리 예쁘지 않다고 하던데 넌 어디서 봐도 너무나 예뻐”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 사랑에 빠진 한 남자의 수줍은 고백을 엿보게 했다.

하지만 용준형의 너무나도 ‘티나는’ SNS에 누군가 브레이크를 걸었다.

바로 절친 FT아일랜드 이홍기였다. 그는 혹시 모를 상황을 대비해 눈물겨운 쉴드를 쳤다.

“힘이 나네. 전화 한 통에”라는 용준형의 의미심장한 글에 이홍기는 “나야나야?ㅋㅋㅋ 나도 방금 전화했잖아! 아니기만 해봐”라고 애교 섞인 답글을 남기며 상황을 무마하려 했다.

하지만 이에 용준형은 “당연히 홍…홍기지. 허허허 하하하 넌 이미 예상하고 있잖아”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고 이홍기는 “야! 쑥스럽다. 후후”라고 받아쳤다.

그리고 이홍기의 마지막 피의 쉴드.

이후 용준형-구하라의 열애설 기사가 터진 후 이홍기의 SNS에 올라온 글이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홍기 진짜 참친구임”, “왜 그때 눈치채지 못했을까”, “이홍기 진짜 애썼다 ㅋㅋㅋㅋㅋㅋ”, “은근슬쩍 열애 중인거 티 다 냈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용준형과 구하라는 2011년부터 공개연애를 하던 중 2013년 3월 결별했다.

양측은 각자 바쁜 일정 탓에 관계가 소원해진 게 결별 원인이라고 밝힌 바 있다.

그로부터 두 달 후 용준형은 공식석상에서 구하라에 대한 질문이 쏟아지자 “구하라와는 친한 동료로 남기로 했다”라면서 “크게 힘들지는 않다. 안부도 물으며 잘 지내고 있다”라고 무덤덤한 답을 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한때 모든 기획사들이 외면했던 천재소녀의 근황.jpg

예전자료라 화질 구지 ㅈㅅ

강원도의 어느 작은 초등학교 실화

선생님조차도 글쓰기,그림그리기,노래실력에

빼어난 재능이 있다고

입이 마르도록 칭찬을 아끼지 않는 아이

공부도 잘하고 노래도 잘하고 글쓰기,춤,그림도 잘그려

동네 사람들은 천재,신동소녀라고 부른다고 함

^^

반 아이들은 이미 그 아이의 열광적인 팬ㅋㅋㅋ

손수 자리를 만들어 쉬는 시간에 콘서트를 관람함

가요뿐 아니라 트로트까지 장르를 가리지 않고

친구들이 원하면 언제든지 춤을 추고 노래를 불러주는

준비된 가수

부끄러움을 모르는 소녀

집에 오자마자 버선발로 달려와서 하는 일은??

이미 유명인사답게 벌써 생긴 본인 팬카페 관리

팬카페 댓글을 모니터링하는 초딩소녀의 표정

스펙도 화려 그해에만 받은 노래, 글쓰기 그림 관련 상들 셀 수가 없음

딸이랑 똑같이 생긴 엄마ㅋㅋ

보낸건 태권도 학원밖에 없는데

언제 저런 다재다능한 끼가 생겼냐며

신기해하고 계속 자기가 하고 싶은 것을

할 수 있도록 밀어주실 생각이라고

꼭 멋진 가수가 되겠다며 순수하게 웃지만 당차게 말하는 초딩천재소녀

그리고 그런 딸, 동생을 자랑스러워하며 이뻐해주시는 부모님,언니

그후로부터 몇년 후 이번엔 스케일 더 크게 슈스케에도 나옴

두줄 요약하자면 몇년전까지만 해도

전국구로 나름 잘나갔었는데

지금은 인기가 조금 떨어졌다,

가수 다시 도전하고 싶어서 나왔다 이거임

예선에서 애국가를 락버전으로 불러 도발한 다음에

현미옹을 센세이셔널하게 만든 후

실력있는 참가자들과 함께 TOP 10 본선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짐

하지만 가사를 까먹어서 망…

이를 만회하고자 생긴 2인 조별과제에서는…

..

전혀 모르고 + 자신 없는 노래를 하게 됨

중3소녀에게 가장 큰 적은 잠…

한창 성장기소녀에게

밤샘연습은 유난히 치명타였음

결국 컨디션 난조와 무대 공포증을 이기지 못하고 최종탈락

지금은 다소 익숙한 슈스가 된

허각, 위너의 강승윤, 장재인의

위로를 받으며 TOP 10 문턱에서 꿈이 좌절됨

그 후로 이 아이를 찾는 사람도,

기억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게됨

몇 번 더 기획사 오디션을 봤지만 아무도 뽑아주질 않음

한참 가수의 꿈이 좌절되는건 아닌가 하고 방황하고 있을때

B1A4가 소속된 WM엔터는 걸그룹을 론칭할 계획에 있었고

이미 7인조로 확정시키고 데뷔준비를 하고 있었음

하지만 기존 7명에 산들 급으로 노래를 잘하는 멤버를

보강할 필요가 있었는지 데뷔를 몇개월 앞두고

(혹은 미뤄가면서)

산들처럼 노래를 잘하는 여자 멤버를 급 공모하게 됨

마지막 기회라 생각하고 다시 한 번 더 도전하게 됨

B1A4도 한창 주가를 달리고 있었고 이번 오디션에 합격하면

B1A4 여동생 그룹으로 데뷔할 수 있다는 소문이 파다하게 퍼져

평소보다 많은 인원이 오디션에 지원했다고 함

승희의 간절함과 가능성이WM의 눈에 들어왔을까

여러가지 화제는 쌓았지만

정작 아무 기획사에서도 데려가지 않던

현승희는 WM에서 뽑던 오마이걸의 메인보컬로 최종 선발됨

그래서 오마이걸은 총 8인조로 인원이 짜여짐

4개월 후에는 9년만에 화려하게 무대에서 꿈을 펼치게 됨

마지막이라고 생각한 도전에서 기회를 잡아낸 셈

누구보다 더 간절히 기다린 데뷔무대를 마치고

혼자 구석에서 몰래 울다 멤버들한테 걸리고 위로 받는 중

멤버들도 승희가 얼마나 극적으로 합류했는지 알기 떄문에

승희가 왜 우는지, 흘리는 눈물의 의미가 뭔지 깊이 이해할듯

슈스케에서 가수의 꿈이 좌절된 후 많이 힘들었지만

지금은 슈스케에서 떨어졌기에 지금의 오마이걸 멤버가 될 수 있어서

오히려 기쁘고 행복하다고 말하는 승희

지금도 제 2의 B1A4, 제 2의 오마이걸이 되려는 부푼 꿈을 안고

많은 사람들이 WM에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음

고생하고 준비한 기간이 길어서인지

지금은 오마이걸멤버들이 뽑은 팬서비스가 좋은 멤버 1위에 빛날 정도로

팬들을 무척 소중히 여김

모두 천재소녀라고 했지만 정작 실속은 못챙겼을때 마음은 어떘을지,

그저 9년동안 가수라는 꿈 하나를 포기하지 않고

달려와준 승희에게 고마울 따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