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생 번호따는 사람들에게 하는 일침

  						  
 								 

남자 유투버 중 꾸준하고 흥미있는 콘텐츠로 인기많은 ‘대도서관’, 그가 기획한 ‘매너가 연애를 성공으로 이끈다’라는 주제의 한 영상이 많은 공감과 관심을 받고 있다.

한 시청자가 “미용실 직원한테 번호 딸려다 까였어요”라며 대도서관한테 호소했다.

이를 들은 대도서관은 “잘 까였네 잘 까였어” 라며 호통을 쳤다 그러면서 그는,

“인생이 드라마도 아니고 지금 미용실에서 갑자기 자기가 마음에 든다고 아, 그러면 안돼요 진짜아!” 

대도서관은 일하는 사람한테 “너 내가 마음에 드니까 나랑 한번 만나볼래?”라고 말하는게 말이 되냐며

“지나가다가 같은 남자끼리도 ‘어? 저 사람 마음에 드네 행동이, 저기요~저랑 술 한잔 합시다’ 이래도 뭐야 이사람 이럴텐데 잘까였지 그러면 안돼요” 라며 말해 공감을 이끌어냈다.

대도서관 말은, 혼자 착각해서 번호를 따는 것은 매너가 아니라고 말했다.

또한, “그 분 입장에서는 자기의 일터고 자기가 일 하는 곳인데 자기가 얼마나 쉽게 보였으면 이 사람이 이렇게 했을까라는 생각을 하실 수도 있거든” 이라며 덧붙였다.

“그리고 꼭 그런 분들 있어요! 편의점이나 식당에서 알바를 한다고 좀 가볍게 생각하는 분들이 가끔 있는 거 같아, 그런 분들이 자기가 마음에 든다고 말 툭 던지면 다 받아줄 것처럼 생각하는 분들이 있으신 거 같은데” 라며 일부 사회적인 선입견 문제도 지적을 했다.

대도서관의 일침아닌 일침을 다 들은 한 시청자는 정말 궁금하다는 듯이 “근데 정말 마음에 들면 어떻게 해요?” 라고 물어봤고

대도서관은 “지금 그게 잘못된 생각이라니까~!” 이라며 맞받아쳤다


2018. 02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사진 출처 = YOUTUBE ‘대도서관TV 수다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