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살쪘다”고 고백한 레인보우 조현영이 공개한 몸매 사진

  						  
 								 

레인보우 멤버였던 조현영이 최근 근황을 전했다.

지난해 11월 공식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고 유튜버로 변신한 조현영은 최근 공개한 “재경언니의 생일파티 나들이, 같이 준비해요”라는 영상을 통해서 완벽한 몸매를 자랑했다.

공개한 영상에는 외출 준비를 하는 조현형의 모습이 담겼다. 영상 초반 그는 메이크업 하는 과정을 자세하게 전했다. 이후 그는 편안한 스키니진에 그링 컬러의 폴라티를 입었다.

이후 전신샷을 촬영했는데, 조현영은 “여기에 부츨르 신을거다”라며 “최근에 살이 쪘다. 나는 살이 찌면 허벅지랑 팔에 찌는 편”이라며 “그래서 그런지 몸매가 엄청 좋아보인다”며 웃었다.

한편, 조현영은 지난 9일 개봉한 영화 내 안의 그놈에 출연했으며, 영화에는 박성웅, 라미란, 진영, 이수민이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또한 조현형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어떻게 지내냐는 질문에 “솔로로 활동을 시작한 후로는 웹 드라마, 영화 등 연기 쪽으로 도전을 했어요. 최근에 뮤지컬에 도전을 하게 돼서 열심히 공연하고 있습니다”라고 근황을 공개했다.

연인이었던 알렉스와의 결별 후 심정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앞으로는 연애를 안 하려고요. 지금은 일에 집중하고 싶어요. 나중에 정말 결혼하고 싶은 마음이 들 때 그때 연애하려고요”라며 “코드가 맞았으면 좋겠어요. 그게 저한테는 가장 중요한 부분인 것 같아요. 우선 저는 진지한 이야기를 하는 걸 좋아하지 않아요. 즐겁게 만나는 걸 좋아하기 때문에 밝고 유쾌한 사람이면 좋겠어요”라고 말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 / 사진 = 조현영 인스타그램, 조현영 유튜브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쌩얼 공개해서 난리난 유명 러시아 뷰티 유튜버ㄷㄷ

국내에서도 많은 인기를 누리는 유명 러시아 뷰티 유튜버가 민낯을 공개했다.

인스타그램의 인플루언서이자 유튜브 구독자 16만 명을 보유한 모델 다샤 타란(19)이 그 주인공.

지난 2일 한 국내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다샤 타란의 화장 전후 사진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그녀는 뚜렷한 이목구비와 하얀 피부로 남성과 여성 모두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대표적인 뷰티 유튜버다.

화장을 하지 않아도 타란의 미모 클라스는 여전했다. 잡티 하나 없는 피부에 누리꾼들은 “오늘부터 구독한다” “뷰티 그 자체다” “라는 반응을 보이며 감탄했다.


타란은 유튜브에 영상을 자주 올리지는 않지만 뛰어난 미모 덕분에 구독자 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특히 피부관리 동생 메이크업 해주기와 같이 한글 제목인 영상을 올리고 지난해 7월에는 한국 방문기로 영상으로 올려 국내 팬들의 더 큰 관심을 받았다.

2018.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다샤 타란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