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인과 서양인의 시각차이를 보여주는 문제들

  						  
 								 

동양인과 서양인의 시각차이를 보여주는 문제들.

 

여러분은 이 둘중에 무엇을 묶으시겠습니까?

동양인들의 시각.

 

그리고 서양인들의 시각.

동양인들은 대부분 원숭이+바나나를

서양인들은 대부분 원숭이+판다를 묶었다.

이는 동양 언어는 동사를 강조하기에 원숭이가 바나나를 먹는다라고 생각한 반면 서양 언어에서는 둘다 동물이다라고 명사를 강조했다.

 

그럼 이번에는..

이 가운데 소년이 행복해 보이시나요?

그렇다면 아래 사진의 소년은 행복해 보이시나요?

 

 

먼저 서양인의 시각.

행복해 보인다는 서양인의 시각.

 

그러나

행복해보이지 않는다는 동양인의 시각.

 

이는 서양의 개인주의적 관점과 동양의 집단주의적 관점 차이라고 합니다.

서양인들은 개인의 행복을 중시한다면, 동양인들은 주위사람들 관계를 중요시 하기 때문이죠.

 

다음 물체를 닥스라고 부른다면..

 

아래 물체 중 닥스는 어떤 것일까요?

 

먼저 동양인의 시각.

같은 재질이라고 생각되는 물체를 고른 동양인의 시각.

 

반면 서양인의 시각은

재질은 상관없이, 모양을보고 물체를 고른 서양인의 시각.

 

이 같은 실험을 종합해보면 서양은 각각의 개체를 가리키는 명사를 중심으로 세상을 바라보고 동양은 전체적 맥락 속에서 일어나는 상호작용을 가리키는 동사를 중심으로 세상을 바라본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다음 서양화와 동양화의 차이에서도 이를 알 수 있는데.

 

 

따라서 서양 아이들이 그린 그림을 본다면.

대부분 이런 그림들이고.

 

동양 아이들이 그린 그림을 보면

이런 그림들이다.

 

서양 아이들은 자신이 서거나 앉은 곳, 바라보는 곳을 그대로 표현했고, 동양 아이들은 하늘에서 땅을 바라보듯 표현을 하였다.

 

마지막으로 위 그림처럼 풍선이 땅에서 위로 갑자기 솟아 올랐다면, 여러분들은 왜 그랬다고 생각하시겠습니까? (헬륨 풍선이 아님)

 

동양인들은 대부분 바람이 불어서 풍선이 바람을 타고 올라갔다고 생각을 했다.

 

하지만 서양인들은 대부분..

 

풍선 속의 바람이 빠져서 올라갔다고 생각했다.

여기서도 알 수 있는 것이

동양인들은 대부분 항상 무언가는 주변의 작용으로 무언가가 탄생한다고 생각하고 있고

서양인들은 대부분 무언가의 안에 있는 것들의 작용으로 자신 스스로 탄생한다고 생각한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문제 속에 답 있다” 역대급 수능 문제 BEST 11

한글만 알면 다 풀 수 있다는

레전드 수능 문제들 모아봄!

11위

2001년 제2외국어 에스파냐어 18번 문제

에스파냐어를 전혀 모르지만

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를 읽을 줄 안다면

답을 찾을 수 있다.

 

10위

2001년 제2외국어 독일어 문제

뭐라고 지껄이는지는 모르겠지만

Peter는 읽을 수 있다.

 

9위

2001년 제2외국어 중국어 문제

2001년이 문제가 많았던 것 같다.

세시가 답이 맞겠지..?

 

8위

2009년 제2외국어 아랍어 문제

두바이 건물

모르는 사람도 있을까봐

8위로 뽑았다.

 

7위

2008년 제2외국어 아랍어 문제

사진도 모자라

카바 신전,

주위를 돈다

라고 써주는 친절함까지?

 

6위

또 2008년 제2외국어 아랍어 문제

스핑크스, 피라미드..

설명이 필요함?

근데 이 문제가 6위라는 사실!

 

5위

2007년 아랍어 문제

더하기를 못하는 사람이 있을까봐

5위로 선정했다

 

4위

2009년 수능 아랍어 문제
빼기는 더하기보다

어려워서 4위로 선정했다

 

3위

2007학년도 수능 아랍어 출제자는

아무말 대잔치의 유행을 예감한걸까.

왜 이 문제가 아랍어지???

 

2위

2009학년도 9월평가원 아랍어 문제

???????????????

근데 2위

 

1위

대망의 1위는

2008학년도 9월평가원 아랍어 문제

2등한 문제보다

숫자가 더 적어서

1등으로 당당히 뽑혔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