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세에 ‘블리자드’에서 일했다는 게임계 레전드 여고생 사건

  						  
 								 

때는 2005년 11월. 게임업계 관계자들 사이에 큰 파장을 불러일으켰던 사건.

일명 WoW 본좌 여고생 사건

이 사건은 발생한지 10년이 넘는 시간이 흘렀음에도 파장이 상당해, WoW 본좌 여고생 한 본좌 여고생의 싸이 등으로 검색하면 관련된 포스팅이 상당량 검색된다.

 

발단은 한 여고생 A양(1988년생으로 당시 17세)의 싸이월드 미니홈피가 갑자기 게임 업계 관계자에게 포착된다.

 

당시 A양의 미니홈피에는 자신이 직접 픽사의 3D 애니메이션 마다가스카의 펭귄 모델링 그리고 시나리오 까지 기획했다고 포스팅했으며, 본업은 게임 업계에서 활동한다고 밝혔었다.

또 스스로 작성한 자신의 커리어를 보여줬는데

 

▲A가 작성한 커리어 전문 일부

 

블리자드에선

–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 고스트

를 거의 혼자 만들다시피 했고

 

렐릭에서는

– 워해머 40000과

– 컴퍼니 오브 히어로즈

 

앙상블에서는

–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3의 음악과 사운드, 3D를 담당

 

미씩에서는

– 워해머 판타지 온라인 개발에 참여

 

빌 로퍼와 협업하며

– 헬게이트 런던의 개발에 관여했다고 주장했다.

 

거의 세계적으로 유명한 게임들 그리고 미국의 게임업계를 사실상 좌지우지했으며,

 

 

국내 활동도 소홀히하지 않았다면서

NHC의 아크로드

IMC게임즈의 그라나도 에스파다

웹진의 SUN 등 당시 주목을 받던 대부분의 게임 개발에도 자신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특히 블리자드의 전설인 크리스 멧젠 등과 일한 경험담이나 외국 취재진과 인터뷰했던 소감, 함께 일했던 스태프 등을 그리워하는 글 등을 작성했다.

커리어만 봐도 정말 말이 안된다고 생각이 들겠지만, 너무나 체계적으로 일의 순서 등을 잘 정리해놓아 사건 초기엔 믿는 사람도 많았다.

때문에 실제 일부 게임업계 관계자들은 “인생 헛살았다” “천재가 태어났다”면서 우리가 몰랐던 A라는 인물이 있다는 식으로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당연히 커리어패스를 보면 한 인간이 모두 감당할 수 없는 업무였고, 국내 게임업계까지 거론했기에 파장이 더 커져 수 시간 만에 업계 관계자 공통의 웃음거리로 전략했다.

 

▲업계 관계자가 이 사건에 대해 분석한 글

 

이후 업계 관계자들은 A양의 미니홈피로로 몰려가 방명록에 일명 개드립잔치를 벌였다.

리처드 개리엇의 이름으로 안부를 묻는가 하면, 반프레스토라면서 일본어로 스카웃 제의를 하는 장난스런 방명록을 남기면서,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됐다.

서로의 댓글에 “헤드헌팅에 대한 업계 관례를 지키라”고 꾸짖으며 웃음을 더 했다.

 

이 사건은

타 업종과는 달리 게임업계 관계자들은 유독 거장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싶다든지, 언젠가는 한 번 협업을 해보고 싶다는 게 일종의 로망이기에 A양 사건이 그 민감한 부분을 건드렸고 파장이 됐다

 

고 분석하고 있다.

 

한편 A양의 미니홈피는 하도 파장이 커지다보니 실제 A양의 친구에게 까지 연결고리가 닿기 까지 했는데, 이후 A양의 미니홈피는 폐쇄됐으며, 이후의 행적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다.

 

덧붙여 실제 A양은 학교에서도 게임 업계에서 일한다고 자처했으며, 수업 도중에 급한 업무 전화라며 전화를 받으러 나가거나, 허락을 받아 조퇴를 하기도 했다고 한다. 체계적으로 그럴싸한 거짓말에 주변인들도 속아 넘어갔을 정도였다.

 

이 사건에 대해 일부 사람들은 거짓말을 반복하다 그 거짓말을 믿어버리는 리플리 증후군이나 공상허언증이라고 의심하며, “너무 실제 같은 거짓말을 쳐 나중엔 작가로 활동하면 성공하겠다”는 등의 의견을 밝혔다.

2019.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세계 각국의 국경 사진들.JPG

세계 각국의 국경 사진들.JPG

노르웨이와 스웨덴 국경

사진에 나온 나무가 제거된 구간이 두국가의 경계

영국령 지브롤터 스페인 국경

아이티와 도미니카 공화국 국경 산림지역이 많은쪽이 도미니카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브라질 국경

미국과 멕시코 국경.

왼쪽이 미국 애리조나. 오른쪽이 멕시코 노갈레스

중국과 네팔사이의 경계에 있는 에베레스트산

세계에서 가장 높은 국경지대

네덜란드와 벨기에 국경 – 오른쪽 B가 벨기에

브라질과 볼리비아 국경 – 강을 경계로 밀림지역이 브라질

산림파괴가 적나라하게 보이는곳이 볼리비아 

아프가니스탄과 파키스탄 국경

폴란드와 우크라이나 국경

미국과 캐나다 국경지대.

이곳도 마찬가지로 나무가 없는 구간이 경계

이집트와 이스라엘의 국경

ISS에서 캐나다 우주비행사가 촬영한 사진

왼쪽의 사막이 있는곳이 이집트. 오른쪽이 이스라엘이며 가자 지구는 지중해를 따라 뻗어있습니다.

중간에 놓여있는 삼각 테이블에 새겨진

오스트리아. 헝가리. 슬로바키아의 국장이 그들의 국경을 표시

바티칸시티와 이탈리아 – 유명한 성베드로성당 광장의 입구는 이탈리아와 바티칸의 경계이기도합니다.

파키스탄과 인도국경. 아래의 사진은 1959년부터 행해지는 행사

한국과 북한의 공동경비구역. 판문점

북반구와 남반구 – 국경은 아니지만. 에콰도르에 있는 이 공원은

지구상 위도 0도를 표시하는 지점

2018.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