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흑인 손만 잡지 않았냐며 인종차별 논란된 사진의 진실

  						  
 								 

텍사스 주 산타페 고등학교에서 벌어진 총-기 난사 사건.

이 사건으로 10명이 목숨을 잃는 참-극이 벌어졌는데, 해당 고등학교는 희생자를 추모하고 슬픔을 극복하는 취지로 추모 행사를 열었는데 뜻밖의 논란이 일어난다.

먼저 총-기 난사 사건이 너무 끔찍했기에 이 추모 행사는 전국적으로 많은 응원을 받았다.

NBA(미국 프로 농구 연맹)도 추모 행사 사진을 공식 SNS에 올리며 응원을 보냈는데, 이 사진이 뜻밖의 논란이 됐다.

해당 사진에는 일곱 명의 학생들이 묵념하는 모습이 담겨 있었는데, 백인 학생 여섯 명은 서로 손을 잡고 묵념을 했지만 흑인 학생은 홀로 묵념을 하는 장면이 논란이 됐다.

손을 잡고 있던 여섯 명의 학생들이 모두 백인이어서 였을까,

이를 본 해외 누리꾼들은 “이거 인종 차별 아니냐”, “왜 저 학생만 손을 잡아주지 않느냐”, “이 행사에서 인종 차별을 한 저 학생들을 공개해야 한다”며 비난을 했다.

점점 논란이 불거지자 한 중년 여성이 SNS에 글을 작성하며 “오해다. 사진에 있는 흑인 소녀는 내 딸이다. 딸 옆에 서 있는 아이들은 딸과 친한 친구들이다. 내 딸은 추모곡을 부르러 올라갔는데, 손을 잡으면 눈물이 터질까봐 일부러 차렷 자세로 있었던 것이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이 글이 있고도 “프로필 사진을 보면 당신은 백인인데 왜 딸이 흑인이냐. 거짓말 하는 것 아니냐”고 따지는 누리꾼들도 있었다.

이 논란은 중년 여성이 가족과 함께 찍은 인증 영상을 올리고 나서야 잦아들었다.

해당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어머니가 직접 해명했는데도 인종차별로 몰고 가는 놈들이 제일 나쁘다”, “저 아이들이 상처받지 않길 바란다”, “어머니가 직접 해명했고, 서로 피부색이 다르면 어떠냐. 입양도 있는데”…등의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 – @NBA, @Lyndarjan 트위터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황당한 이유로 일본에서 입국 거부 당했었던 연예인

참 거리는 가깝지만 마음만으로는 멀게만 느껴지는 대표적인 음침국 일본,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다소 어처구니 없는 이유로 일본으로부터 입국 거부를 당했었던 연예인들이 올라와 눈길을 끌고 있다.

1. 이승철 – 독도에서 그날에라는 노래 불렀다는 이유

2. 정광태 – 독도 명예 군수이자 독도는 우리 땅 이라는 곡으로 유명한 가수 정광태는

방송 촬영 차 일본 방문하려 제작진과 비자 신청했지만 유독 정광태만 석연찮은 이유로 입국 거부

3. 하이라이트 – 일본에서 열렸던 패션쇼에서 사전 동의 없이 기모노 착용을 강요. 이에 “한국 정서를 고려해 달라”며 거부.

또한, 일본 방송 중 독도는 우리땅 외침과 희움 팔찌 착용으로 위안부 인식이 재조명. 

이후 입국 거부

4. 송일국 – 독도 수영 횡단 프로젝트 참여한 송일국은 드라마 신이라 불린 사나이가 일본에서 방영 취소 되는 일 발생.

당시 일본 외무성 부대신 야마구치 쓰요시가 “앞으로 일본에 오기 어려울 것”이라는 말을 남겨 큰 논란. 그 후 송일국은 자신의 SNS에 “대한 민국 만세”를 씀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