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 활동하면서 번 돈으로 할아버지 탈북 시켰다는 가수

  						  
 								 

HOT 출신 가수 이재원이 자신의 할아버지를 탈북시켰다고 털어놨다.

2017052601934_0

과거 채널 A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서는 가수 이재원이 출연하여 할아버지를 탈북 시켰던 경험에 대해 전했다.

당시 그는 “H.O.T.로 활동하며 번 돈으로 할아버지를 탈북시켰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H.O.T 활동 당시 아버지가 북한에 있는 할아버지의 소식을 듣고 너무 비싼 브로커 비용 때문에 고민하셨다”면서 “아버지에게 ‘당연히 할아버지를 모셔 와야 한다’고 말했고, 탈북을 위해 큰 돈을 내놓았다”고 밝혔다.

그의 할아버지는 이재원의 도움으로 무사히 두만강을 건널 수 있었고, 아버지와 중국에서 재회하여 한국으로 들어올 수 있었다.

PYH2016091105190001300_P2

이런 이재원의 사연이 공개되자 출연 중인 탈북자 한송이씨는 “아이돌이 돈을 대 탈북을 시키다니…완전 대박”이라며 놀라워 했다.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캡쳐·연합뉴스, SNS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아버지식 집안 서열정리ㅋㅋㅋㅋ

아버지식 집안 서열정리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

이 글을 접한 많은 네티즌들은 “개 한마리 더 데려와서 프로토라고 이름 지은 담에 서열 재정리 가자”

“저럴땐 어떻게 해야됨???신문지로 궁뎅이 팡야팡야 해줘야 정신차리나…” 등의 반응들을 보였다.